데포마주, 베타티타늄 컬렉션 2019년부터 확대 전개…칸투칸에서 유통

㈜칸투칸의 브랜드 마케팅을 전담하는 에이전시 ‘데포마주 스튜디오’ 는 자체 안경 브랜드 ‘데포마주’ 2019 컬렉션을 출시한다. 8~30만원대로 다양한 디자인과 라인업을 선보이며, 온라인에서만 4,000 개 이상 판매된 GGHR07 시리즈는 스테디셀러 라인업으로 지속해 전개한다.
데포마주 프레임은 글로벌 마켓 중심의 유통을 위해 기획된 브랜드로 상품 구성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베타티타늄 시리즈는 국내생산을 위주로 진행하고, 아세테이트는 이탈리아의 Mazzucchelli 시트를 채용했다.

간혹, 지금 뭘하고 있는지를 모아서 나중에 펼쳐보면 이들이 뭘 할 수 있는지를 파악할 수 있는 단초가 되기도 합니다. ATL(X), 물 밑에 있고자 하는 것은 끝끝내 우리의 원칙이자 철학이지만, 역설적으로 이 과정에서 확보된 우리의 역량과 기록들은 우리를 물 위로 끌어 올릴 것입니다. 대항군, 병맛, 합리주의, 공리주의, 통섭, 진정성, 투명성, 헌신. 각기 다른 표현들이지만 솔직한 언어로 배너의 카피를 작성하고, 그 과정을 빠짐없이 기록하고, 치부 또한 거리낌 없이 노출하며. 미래에 투자하고, 헌신하는 것만이 지난 시간동안 한결같이 지켜왔던 사명입니다.

More Stories
웬만해선 변함없는 불변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