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강자 칸투칸, SNS활동 재개

블로그, 인스타, 페북 등 전방위적 SNS활동 통해
소비자와 소통에 박차 가해.

오프라인 거품을 거둬내고 온라인으로 승부해 성장을 이룬 칸투칸이 다시 활발한 SNS 소통을 시작했다.
이번에는 한층 업그레이드 되어 직원들이 직접 취재기자로 변신해 매주 기사를 작성한다.
단순 광고홍보성 문구가 아닌 제품과 회사 소식을 알리는 목적으로 전문성 있는 기사를 작성하고 있다.
기사는 칸투칸 블로그를 중심으로 SNS에 공유되고, 이를 통해 더욱 많은 소비자의 의견을 듣고 소통한다는 계획.
소비자 의견은 적극 수용되어 제품 제작에 반영된다.
블로그에 양질의 기사가 쌓이며 순방문자 및 조회수도 눈에 띄게 늘고 있다.
앞으로 더욱 다양한 소식을 통해 소비자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갈 예정이다.

 
칸투칸 쇼핑몰 바로가기 >>>

칸투칸 페이스북 바로가기 >>>

칸투칸 인스타그램 바로가기 >>>

간혹, 지금 뭘하고 있는지를 모아서 나중에 펼쳐보면 이들이 뭘 할 수 있는지를 파악할 수 있는 단초가 되기도 합니다. ATL(X), 물 밑에 있고자 하는 것은 끝끝내 우리의 원칙이자 철학이지만, 역설적으로 이 과정에서 확보된 우리의 역량과 기록들은 우리를 물 위로 끌어 올릴 것입니다. 대항군, 병맛, 합리주의, 공리주의, 통섭, 진정성, 투명성, 헌신. 각기 다른 표현들이지만 솔직한 언어로 배너의 카피를 작성하고, 그 과정을 빠짐없이 기록하고, 치부 또한 거리낌 없이 노출하며. 미래에 투자하고, 헌신하는 것만이 지난 시간동안 한결같이 지켜왔던 사명입니다.

More Stories
Cosmos Exploration